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토요일 느지막히 일어나 한것도 없이 하루를 보냈다.
혼자 있다보니 산이던 바다이던 밖으로 나가지 않으면 소파에 누워 하루종일 하는 일 없이 씻지도 않고
인터넷이던 TV를 보면서 배고프면 밥먹고 졸리면 자고... 시간되면 밥먹고 배부르면 자는 무의미한 시간을 보내게 된다.
이렇게 시간을 보내고 나면 내 자신이 무의미하고 한심하게 생각된다.

하루를 그렇게 보냈으니...

일요일 아침 일찍 눈을 뜨고는 예전에 갔던 Tung Ping Chau (東平洲)를 가보기로... (평주(平洲)라고도 부름)
아침 9시에 들어가는 배가있고 나오는 배는 저녁에 한번만 있어서 교통이 불편해서 맘 먹어야 갈 수 있는 섬이다.
홍콩에서 제일 북동쪽에 있는 작은 섬이다.

교통 : KCR University역에서 하차 후 Ma Liu Shui Pier (馬料水)에서 9시에 있는 Ferry를 타고 들어간다. (왕복 HKD90)

홍콩지도인데 중국땅은 안나왔다. 허접하지만 동그란 빨간 과녁이 출발하는 馬料水... 오른쪽 맨 위에 동평주





Canon EOS Kiss Digital X | Aperture priority | 1/250sec | F/10.0 | 0.00 EV | 45.0mm | ISO-100
섬까지는 홍콩에서는 정규 페리로 가는 시간으로서는 제일 긴 1시간 30분이 걸린다.
페리를 타면 오른쪽으로는 마온산이 보이고 왼쪽으로는 팔선령, Plover Cove Reservoir가 보인다.
배를 타고 졸다 깨다 하다보면 금방이다.




Canon EOS Kiss Digital X | Aperture priority | 1/500sec | F/8.0 | 0.00 EV | 17.0mm | ISO-100
멀리서 보이는 섬은 납작하다. 선착장이 섬의 중간에 자리잡고 있어서 넓어 보이지만 양 옆은 그리 넓지 않다.

퉁핑차우 주변에 산호가 자라고 있어서 스노클링하러도 많이 오는 섬이고 또 해변의 바위가
꼭 한국 변산반도 채석강처럼 층층이 쌓여있어 일전에 채석강 갔을때 퉁핑차우하고 비슷하다고 느겼었는데
보통 홍콩의 다른 섬과는 다른 분위기가 난다.




Canon EOS Kiss Digital X | Aperture priority | 1/500sec | F/8.0 | 0.00 EV | 50.0mm | ISO-100
바닷물도 맑아서 배를 타고가다보면 물속에 큰 해파리가 긴 촉수를 늘어뜨리고 있는것이 보이곤 한다.





Canon EOS Kiss Digital X | Aperture priority | 1/250sec | F/8.0 | 0.00 EV | 17.0mm | ISO-100





Canon EOS Kiss Digital X | Aperture priority | 1/500sec | F/8.0 | 0.00 EV | 50.0mm | ISO-100
섬에 들어온 이상 저녁 5시경에 있는 배 이외에는 나갈 방법이 없다. 
헤엄쳐 간다면 모르겠지만...
휴대폰도 China Mobile로 자동 로밍되기까지 하니 급한일 있을때는 이런 섬에 오면 낭패다. (배 뒤쪽으로 보이는 곳이 중국이다. )

섬에 들어온다면 급하게 맘 먹지말고 느긋하게 여유롭게...
그냥 맘 편하게 MP3나 책이라도 한권 들고와서 섬을 한바퀴 돈 후에 시간을 보내는것도 좋은 방법이리라...





Canon EOS Kiss Digital X | Aperture priority | 1/400sec | F/8.0 | 0.00 EV | 17.0mm | ISO-100
선착장에서 왼쪽으로해서 섬을 돌아보기로...
옆에서 보면 층층이 쌓인 돌이 위에서는 이렇게...




Canon EOS Kiss Digital X | Aperture priority | 1/500sec | F/2.8 | 0.00 EV | 50.0mm | ISO-100
바닷가에는 자그마한 틴하우템플이...





Canon EOS Kiss Digital X | Aperture priority | 1/100sec | F/6.3 | 0.00 EV | 17.0mm | ISO-100





Canon EOS Kiss Digital X | Normal program | 1/250sec | F/7.1 | 0.00 EV | 17.0mm | ISO-100





Canon EOS Kiss Digital X | Aperture priority | 1/640sec | F/5.0 | 0.00 EV | 70.0mm | ISO-100
주말에만 영업을 하는 가게도 있어서 물이나 음료수또는 간단한 음식을 먹을수도 있다.
음식이라해야 뽁음밥이나 라면 (라면에 후라이, 스팸 또는 햄을 넣은 홍콩식) 정도이다. 




Canon EOS Kiss Digital X | Aperture priority | 1/400sec | F/8.0 | 0.00 EV | 50.0mm | ISO-100
바닷가에 세워둔 이정표...




Canon EOS Kiss Digital X | Aperture priority | 1/400sec | F/8.0 | 0.00 EV | 149.0mm | ISO-100
절벽을 보면 채석강과 비슷하기는 하다. 지질학적으로 어떤 차이가 있는지는 모르겠지만...
바닷가 한쪽에서는 낚시를 하고있다.
Tung Ping Chau에서는 낚시도 지정된 장소에서 해야하고 낚시대 하나로만 할 수 있다고 한다.





Canon EOS Kiss Digital X | Aperture priority | 1/250sec | F/8.0 | 0.00 EV | 70.0mm | ISO-100
잡초처럼 자라는 선인장도 꽃을 피우고 있다.

난 아들을 키우면서 내 아들도 어느정도의 고생을 경험하면서 컷으면 한다.
온실속의 화초가 비바람이 몰아치면 가지가 꺾이고 잎이 떨어져 시드는 반면에
비바람 부는 벌판에서 자라서 꽃을 피우는 잡초처럼 강한 생명력을 가져서
어떠한 상황에서라도 자기 힘으로 일어설 수 있게...

당연히 자기 힘을 넘어서는 비바람이야 부모가 막아줄 수 있으니...




Canon EOS Kiss Digital X | Aperture priority | 1/320sec | F/9.0 | 0.00 EV | 92.0mm | ISO-100





Canon EOS Kiss Digital X | Aperture priority | 1/125sec | F/9.0 | 0.00 EV | 100.0mm | ISO-100





Canon EOS Kiss Digital X | Aperture priority | 1/160sec | F/9.0 | 0.00 EV | 70.0mm | ISO-100





Canon EOS Kiss Digital X | Aperture priority | 1/640sec | F/8.0 | 0.00 EV | 50.0mm | ISO-100





Canon EOS Kiss Digital X | Aperture priority | 1/125sec | F/5.0 | 0.00 EV | 17.0mm | ISO-200
숲으로 들어서면 그늘이 있어 땀은 흐르드라도 따가운 햇살은 피할 수 있다.

요즘 홍콩의 최고온도가 30도를 넘으니 꽤 덥다. 그래도 바닷바람이 불면 에어컨 바람보다야 훨씬 시원하다.  
거기다 평소 얼려둔 물1리터에 물을 계속 보충해서 마시는 얼음물이면 몸은 후끈해도 
마음만은 시원하고 상쾌하다.






Canon EOS Kiss Digital X | Aperture priority | 1/250sec | F/8.0 | 0.00 EV | 70.0mm | ISO-100
숲길을 걷다가 바다가 보이면 바닷가로 내려오기도 하고...

밀물때 불어난 바닷물과 함께 들어왔다가 물이빠지면서 바위틈 바닷물에 갇힌 작은 물고기들...
다시 밀물이면 넓은 바닷가로 나가겠지....






Canon EOS Kiss Digital X | Aperture priority | 1/80sec | F/8.0 | 0.00 EV | 70.0mm | ISO-100






Canon EOS Kiss Digital X | Aperture priority | 1/200sec | F/8.0 | 0.00 EV | 70.0mm | ISO-100





Canon EOS Kiss Digital X | Aperture priority | 1/200sec | F/8.0 | 0.00 EV | 40.0mm | ISO-100





Canon EOS Kiss Digital X | Aperture priority | 1/250sec | F/8.0 | 0.00 EV | 100.0mm | ISO-100

사진이라는 취미 참 좋은것 같다.

가족을 서울에 남겨놓고 혼자 홍콩으로 나온지 2년 반정도 되었는데 초기에는 업무때문에 정신없었지만
이내 혼자있는게 싫었고 서울에 있을때는 정신없어서 못해본 사진을 취미로 해보고 싶어서
DSLR 보급기를 사서 여기 저기 쏘다니며 찍고 있는데

사진을 찍다보니 이쁜 피사체 좋은 경치를 찾기 때문에 초기에는 우선 관광지 위주로 다니고
홍콩이 좁다보니 금새 새로운 경치를 찾게 되어 산으로 바다로 섬으로 다니게 된다.
사진은 초보지만 이렇게 저렇게 찍고 저녁에 어떻게 나올까 하고 마음 설래기도 하고...
남자 혼자 외국에서 생활하면서 그래도 카메라가 있어서 잘 지내왔다고 해야하나...

그런데 요즘은 upgrade 유혹을 받고 있다.
산행을 하다 보면 무게에 대한 부담이 크기때문에 나한테는 보급기가 제일 잘 어울리지만...
풀프레임 사진기에 끌리는건 어쩔수가 없다. 거기다 렌즈가격이 제일 비싸다는 브랜드로
마운트자체를 바꾸는 upgrade는 기존의 렌즈를 사용하지 못하기 때문에
비용적인 측면에서도 부담이 되는데...
upgrade한다고 해서 막사진이 예술사진이 되지 않는것을 알지만서도... ㅋㅋ






Canon EOS Kiss Digital X | Aperture priority | 1/640sec | F/6.3 | 0.00 EV | 300.0mm | ISO-200




성인남자의 돈잡아 먹는 3대 장난감이 있다고 한다.
자동차, 오디오, 카메라...

자동차 튜닝이라는것도 무척이나 돈이 드는 취미라고 한다.
자동차 자체도 그렇치만 튜닝에도 비용이 많이 든다고...
티코도 튜닝하면 정도에 따라 다르지만 그랜저를 사는 이상의 비용이 들기도 하고...

오디오도 보통사람은 구별할 수도 없는 미세한 음질 향상을 위해서
케이블선에 몇십 몇백까지도 지출하기도 하니..

카메라야 그나마 낳기는 한데 나야 그냥 보급기에 헝그리 버전으로 구성을 하였으니 괜찮은데
기종과 렌즈구성 (단렌즈, 줌렌즈 등)에 따라서 중형차 한대값이 들 수도 있으니...

고민좀 해봐야겠다. 그런데 upgrade에 관심이 가는건 어쩔 수 없다.



Canon EOS Kiss Digital X | Aperture priority | 1/1000sec | F/8.0 | 0.00 EV | 70.0mm | ISO-200






Canon EOS Kiss Digital X | Aperture priority | 1/640sec | F/8.0 | 0.00 EV | 133.0mm | ISO-200
한쪽 절벽밑 그늘밑에 사람들이 앉아서 쉬고 있다.

나도 배낭을 내려놓고 시원한 바닷바람을...
배시간이 있으니 빨리 선착장으로 간다고 해도 할 일이 없으니...
세월아 내월아 하더라도 ㅋㅋㅋ





Canon EOS Kiss Digital X | Aperture priority | 1/60sec | F/8.0 | 0.00 EV | 26.0mm | ISO-100





Canon EOS Kiss Digital X | Aperture priority | 1/50sec | F/8.0 | 0.00 EV | 17.0mm | ISO-100





Canon EOS Kiss Digital X | Aperture priority | 1/200sec | F/8.0 | 0.00 EV | 17.0mm | ISO-100





Canon EOS Kiss Digital X | Aperture priority | 1/60sec | F/6.3 | 0.00 EV | 17.0mm | ISO-100
한 뭉텅이의 흙에 뿌리를 내리고는 물과 양분을 찾기위해 사방으로 뿌리를 뻗어보내는 생명에대한 집념은 경이롭다. 






Canon EOS Kiss Digital X | Aperture priority | 1/500sec | F/5.0 | 0.00 EV | 17.0mm | ISO-100





Canon EOS Kiss Digital X | Aperture priority | 1/320sec | F/8.0 | 0.00 EV | 50.0mm | ISO-100





Canon EOS Kiss Digital X | Aperture priority | 1/320sec | F/8.0 | 0.00 EV | 17.0mm | ISO-100
물은 맑지만 모래가 깔린 해변이 아니고 바위가 깔려 있어서 해수욕을 하기에는 적당치 않는듯...






Canon EOS Kiss Digital X | Aperture priority | 1/200sec | F/8.0 | 0.00 EV | 50.0mm | ISO-100
다시 길을...




Canon EOS Kiss Digital X | Aperture priority | 1/250sec | F/9.0 | 0.00 EV | 34.0mm | ISO-100
섬 한쪽에는 바위 겉 표면이 꼭 금속이 화확약품때문에 부식된 듯이 구멍이 숭숭 뚫려있다.
바윗속에 있는 성분의 차이때문인지...





Canon EOS Kiss Digital X | Aperture priority | 1/160sec | F/9.0 | 0.00 EV | 17.0mm | ISO-100






Canon EOS Kiss Digital X | Aperture priority | 1/400sec | F/11.0 | 0.00 EV | 30.0mm | ISO-100
섬 주위에 산호가 많이 자라고 있는지 바닷가에는 크고 작은 산호조각들이 많이 널려있다.







Canon EOS Kiss Digital X | Aperture priority | 1/500sec | F/4.0 | 0.00 EV | 119.0mm | ISO-100





Canon EOS Kiss Digital X | Aperture priority | 1/320sec | F/8.0 | 0.00 EV | 17.0mm | ISO-100





Canon EOS Kiss Digital X | Aperture priority | 1/160sec | F/11.0 | 0.00 EV | 17.0mm | ISO-100





Canon EOS Kiss Digital X | Aperture priority | 1/500sec | F/8.0 | 0.00 EV | 21.0mm | ISO-100
MP3 플레이어를 사무실에 놓고와서 그냥 나왔더니만 약간은 무료하기도 하다.
그리 바쁘게 살지는 않았는데 몇시간의 조용함을 조급해 하는듯 하기도 하고...

초기에 산행, 하이킹때는 한주를 돌아보고 반성도 하고 했지만
지금은 그냥 발걸음을 내딧는것 같기도 하다.





Canon EOS Kiss Digital X | Aperture priority | 1/500sec | F/8.0 | 0.00 EV | 24.0mm | ISO-100






Canon EOS Kiss Digital X | Aperture priority | 1/640sec | F/8.0 | 0.00 EV | 24.0mm | ISO-100





Canon EOS Kiss Digital X | Aperture priority | 1/800sec | F/8.0 | 0.00 EV | 50.0mm | ISO-100





Canon EOS Kiss Digital X | Aperture priority | 1/80sec | F/10.0 | 0.00 EV | 33.0mm | ISO-200








Canon EOS Kiss Digital X | Aperture priority | 1/500sec | F/6.3 | 0.00 EV | 50.0mm | ISO-100
일전에 볶음밥을 먹었던 식당에 들러서 이번에는 라면으로 요기를 하고...

선풍기 바람에 땀을 식히면서 쉬고 있는데 가게집 아들이 모래위에서 놀고있길래...
분위기는 고기잡으로 나간 아빠 기다리는 아들...ㅋㅋ





Canon EOS Kiss Digital X | Aperture priority | 1/640sec | F/8.0 | 0.00 EV | 17.0mm | ISO-100






Canon EOS Kiss Digital X | Aperture priority | 1/500sec | F/8.0 | 0.00 EV | 25.0mm | ISO-100




Canon EOS Kiss Digital X | Aperture priority | 1/400sec | F/8.0 | 0.00 EV | 50.0mm | ISO-100
부둣가에 도착해서 나뭇그늘 밑에서 살짝 단잠도 자고...ㅋㅋ
높은 기온에 약 7km정도를 땀 흘리면서 걸었더니 꿀같은 단잠을...
(거리 표지판이 있었는데 가물 가물...)

단잠을 자고 나도 한시간이 남아서 주변을 더 둘러보기로...





Canon EOS Kiss Digital X | Aperture priority | 1/500sec | F/8.0 | 0.00 EV | 26.0mm | ISO-100
사람들은 부두근처에 쉬고 있기때문에 다른쪽은 한적하고 조용하다.




Canon EOS Kiss Digital X | Aperture priority | 1/100sec | F/5.0 | 0.00 EV | 17.0mm | ISO-100
폐가와 사람이 살고있는 집이 혼재되어있다.
사진상에는 안 보이는 집에 노인이 살고있는데 돌아갈때도 말소리가 들리는걸 보니 거주하고 있나보다.





Canon EOS Kiss Digital X | Aperture priority | 1/125sec | F/7.1 | 0.00 EV | 17.0mm | ISO-100
저녁시간이라 그런제 빛이 순하게 느껴진다.
색도 연하고 분위기도 한결 차분한...






Canon EOS Kiss Digital X | Aperture priority | 1/60sec | F/8.0 | 0.00 EV | 17.0mm | ISO-100






Canon EOS Kiss Digital X | Aperture priority | 1/250sec | F/8.0 | 0.00 EV | 32.0mm | ISO-100


Canon EOS Kiss Digital X | Aperture priority | 1/60sec | F/4.5 | 0.00 EV | 17.0mm | ISO-400




Canon EOS Kiss Digital X | Aperture priority | 1/160sec | F/8.0 | 0.00 EV | 50.0mm | ISO-100
시간이 되서 부두로 돌아오니 탑승을 하느라고 긴줄이...
배 앞에서는 경찰이 신분증 검사를 하고있다. 중국과 가까워서 중국사람들이 헤엄처 건너와서 배를 타고 홍콩으로 밀입국을 시도한다고 한다.

오늘은 이렇게 혼자보내는 하루를 무사히...


2009년 5월 17일 (일)

2007년 8월 방문기: http://starykj.com/70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홍콩늑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그대안의 블루 2009.05.19 11:4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홍콩에 이런 데가 있네요. 올 때마다 시원한 구경하고 갑니다.

    사진 잘 보관 하셨다가 홍콩 안내책자 내셔도 되겠네요.

  2. Favicon of http://www.kunmori.com BlogIcon 큰머리 2009.05.19 23:4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경치 참 좋네요! 물도 맑고.. 나중에 기회가 되면 꼭 가보고 싶어졌어요. *^^*

    3대 장난감.. ㅋㅋㅋㅋㅋ
    나머지 2개와는 비교도 되지 않을만큼 저렴한(?) 카메라여서 다행이라고 해야하나요? ㅎㅎㅎ

  3. Favicon of http://davidworld.pe.kr BlogIcon 방황 2009.05.20 11:2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 사진을 보고 있노라니..
    눈도, 마음도, 기분도 시원해 지는 것 같습니다...

    이거 딱인데요... 나중에 한 번 가 봐야 겠습니다.

    뽐뿌는 사실...
    저도 징하게 일 년 거쳤는데요...
    다 부질없는 짓이더라구요.. ㅠ.ㅠ

    그래도.. 결혼한 사람이 총각한테 결혼하면 고생이라고 말하는 것과 같은 이치랄까요?? ㅋㅋㅋ
    경험을 통해 확인하시는 방법 밖에는요... ^^

    나중에 이곳으로 출사를 가는 것도.. 괜찮을 듯.. 싶습니다.

    뭐.. 사진도 찍고, 음식도 먹고, 운동도 하고.. (응?)

    윗 분 말씀하신 것처럼... 자료들 모아서 책으로 내셔도 될 듯 싶습니다.. ^^

    • Favicon of http://www.starykj.com BlogIcon 홍콩늑대 2009.05.20 12:0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좋기는 좋은데 어떤쪽 해변에는 나무조각, 생선 사체도 널려있고 합니다. 어느 해변이나 마찬가지겠죠. 그래도 좋다에 한표...

      자기가 앉은 잔디보다 다른쪽이 더 푸르게 보이는게 인지상정인가봐요. 한번은 겪어보면 되는데 비용적인 측면이...ㅋㅋ

      좋은데 멀기는 멀죠. 배로 왕복 3시간이 걸리니... 출사는 포토이 섬도 괜찮아요.

  4. Favicon of http://blog.naver.com/tsl_hk BlogIcon 홍콩산지킴 2009.05.20 23:1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사진에 대해 잘 모르지만 늑대님은 가슴에 와 닿은 사진을 찍는 거 같아요.
    튀지 않으면서 은은하고 고요하게..

  5. Favicon of http://bacon.tistory.com BlogIcon Bacon 2009.05.21 10:3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요즘엔 DSLR로 넘어가고 싶은 충동이 막 드는데... @_@ 왠지 경제적인 부담 때문에.. 한 번 뛰어들면 렌즈 뽐뿌질을 할까봐서요.. ㅠㅠ

  6. 물무사 2009.05.24 08:1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지난번(07.8)과는 사진이나 분위기가 많이 바뀐듯...요즘은 단상도 많이 들어가고.
    경력이 쌓이는 가? 아니면 나이가 들어가나? 남들은 점점 귀찮아하기도 하는데...
    1:1바디로 기변하면 사진발 제대로 받을 듯.
    ...
    오늘도 앉아서 눈이 시원해지는 섬구경 잘하고 간다. ^^ 즐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