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2012년 7월 24일


5월달 한국 들어왔을때 MRI검사를 받았는데 그 결과 종양이 남아있는데 모니터상에서 커서로 재어보니 

약 2.1 -2.2cm 정도인데 감마나이프 수술을 하기로 하였었다. 가족이 없는 상황에 하기 뭐해서 7월 24일 하기로

하고 전날 밤에 입원하여 집사람과 병원에서 지내고

다음날 아침 일찍 머리에 고정틀을 설치하는데 마취주사를 4군데 맞고 

틀을 고정하는데 나사가 머리속으로 들어오는걸 느끼며 통층을 실감하였다. 

고정틀을 설치하고 병실에서 기다리다 치료를 위한 MRI를 찍는다. MRI를 찍고 난 결과물을 보고 의사가

감마나이프 시술 시간을 정하는데 치료시간이 짧으면 먼저 치료를 하고 길면 뒤로 밀리다 보니

종양의 크기가 커서 그런지 3시간 시술이 필요해서 1시경 치료에 들어간다.


감마나이프 시술은 MRI 기계와 비슷한 기계에 들어가서 누워 있으면 된다. MRI하고는 다르게

소리도 크지 않아 귀마게도 하지 않고 3시간동안 누워있으려니 잠도 들었다 깨기도 하고 

지루하기도 해서 빨리 끝나기만을 기다리고...


다행히 틀을 제거하는데는 통증이 없이 제거하고 한쪽 구멍에 지혈이 늦게되서 압박하느라 약간 아픈정도로 끝났고.


감마나이프 수술을 하면 머리 통증이나 메슥거림이 나타난다고 하는데 끝난 다음날인 오늘까지도 약간 메슥거려서

밥맛이 없는 정도이다.


6개월 후 경과를 봐야겠지만 우선은 할 수 있는 치료를 다 한상태이니 종양이 없어지기만을 기다려야겠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Creative Commons License
Posted by 홍콩늑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은혜 2012.08.01 00:2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휴.. 고생하셨네요.. 또 이렇게 과정과 상황까지 올리시구요..
    얼른 완전이 확실이 쾌차하시길 기도합니다~~

  2. Favicon of http://www.kunmori.com BlogIcon 큰머리 2012.08.07 01:4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밥맛은 돌아오셨는지요? 홍콩오시면 제가 맛있는거 사드릴께요. :)

  3. 2012.08.21 18:0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4. 케이럽 2013.01.04 01:5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3년에는 건강 하시고,

    가정과 하시는 일에 많은 발전이 있기를 빕니다.

    가끔 가끔 사진도 올려 주시면 감사하고요.

    늑대님의 사진은 좀 한다는 사진보다는, 정감이 더~~가네요

    • Favicon of http://www.starykj.com BlogIcon 홍콩늑대 2013.01.17 00: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잘 다녀오셨어요?

      새해는 복 많이 받으셔야죠. 건강하시고...

      혹시 핸폰번호 바뀌셨나요? 연초에 문자로 인사드렸었는데
      답이 없어서... 혹시 바뀌셨으면 비밀글로 남겨주세용

  5. 케이럽 2013.01.30 01:3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동일 번호 입니다. 답장 드렸는데 못 받으셨나 보네요, 미안 해요

  6. jk 2013.02.21 20: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녕하세요
    홍콩늑대님 저와 비슷한 취미생활을 가지고 계시네요.
    비락 검색하다가 몇시간째 구경중이네요.
    어쩜 꼼꼼함이 저는 놀러만 다니지 이렇게 정리 못하는데요...

    구경 잘 하고 갑니다.
    그리고 아프셨네요. 아이구.. 수술 잘 되셨다니, 축하드립니다.

    또 놀러오겠습니다.

    참 근데 궁금한 점이.. ㅋ
    비락가실때 왜 마닐라에서 국내선 안타셨나요?
    마닐라에서 육상/해상으로 24시간 여정 대박이셨습니다.

    • Favicon of http://starykj.com BlogIcon 홍콩늑대 2013.02.25 21:3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원래 다닐때 대중교통을 이용하는걸 원칙으로 해서요.

      그때는 남는건 시간이라서... ㅠㅠ
      준비안하고 가서 힘 많이 들었어요

  7. 용각산 2013.02.25 12:2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홍콩의 산과 들을 너무 사랑하는 저와 같은 분, 아니 저 보다 더 홍콩을 사랑하고 좋아하며 아끼는 분이라고 늘 존경하고 있읍니다^^궁금하여 오랜만에 들러 보니, 올 1월 글도 올라 있어 안도의 숨을 쉬어 봅니다^^혹시, 수술 땜시 뭔 일 있으신 건 아닌가?하고 궁금했거든요^^늘 건강하시옵길 기도 올립니다^^

    • Favicon of http://starykj.com BlogIcon 홍콩늑대 2013.02.25 21:3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요즘 의욕이 떨어져서요.

      카메라도 캐먹고... 차량도 없고 해서
      두문불출 하고 있네요.

      날 풀리면 다시 다녀야죠.

      수술은 잘 되었습니다. 감사합니다.

  8. 케이럽 2013.03.01 06:3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답글이 달렸네요

    요즘 라이트룸 배우고, 보정 하느라고 정신 없습니다.

    2014년에 인도 갈 준비하고 있습니다.

    안 인도 체질 인가 봅니다

    • Favicon of http://www.starykj.com BlogIcon 홍콩늑대 2013.03.02 01:3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역시 인도가 재미있기는 해요.

      다닐때는 인도사람들 때문에 치를 떠는데도
      갔다오면 생각나더군요.
      이국적인 문화 풍경...

      형님은 건강하시니 좋네요. 저도 인도는 다시 갈거예요.
      당분간은 새로운 일을 하고나서 돈도 벌구 ㅋㅋㅋ

  9. jesse 2013.03.01 22:2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글이 없어 걱정 햇는데 수술이 잘 되서셔 다행 입니다.

  10. 케이럽 2013.03.13 01:5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서울에 계시면, 연락 주세요
    전번은 전하고 같습니다

  11. grace 2013.08.15 23:1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늑대님~ 건강하시길 기도합니다~
    정말 아름다운블로그 입니다~

  12. vietnam 2013.12.25 22:3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랜만에 방문하니 몸이 안좋으셨네요.. 그 동안 이런저런 바쁘다는 핑계와 주소를 잊어 어찌 방문하나 했는데 닉네임을 검색하니 바로 나오더라는.... 이제야 그걸 알았습니다. 지금은 몸이 좋아지신 것 같아 다행입니다.
    아무쪼록 항상 건강하시길 빕니다.^^

    • Favicon of http://starykj.com BlogIcon 홍콩늑대 2013.12.28 00:3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ㅋㅋㅋ 베트남 사파에서 이상느끼고 한국와서 검사받고 알았네요. ㅠㅠ
      큰 일이 었어요. 그래도 이제 건강 회복했으니...
      요즘은 새로운 일 배우느라 정신 없네요. ㅋㅋ

      새해에는 좋은 일만 있으세요.